코타키나발루 7일차

Posted on Posted in TRAVEL STORY, 코타키나발루

Sunday Market (Gaya Street)

코타키나발루 시내에 위치한 여행자 거리 가야스트리트에서 매주 일요일에 열리는 마켓이다. 코타키나발루 여행에서 선물을 구매할 좋은 곳으로 여행 시 일요일이 있다면 꼭 한번 가볼만한 곳이다. 매주 일요일 오전 6시부터 오후 1시까지 열린다.

구글맵 위치 확인하기 클릭

 


 

 

 

9시쯤 눈을 뜨고 동생이 어제준 크루아상을 먹고 선데이 마켓을 보러 나갔다 기대한 건 아니었지만 치앙마이에 비하면 너무 별로여서 구경만 하는 걸로 마음을 먹고 동생을 따라다니며 사진과 영상을 찍었다 한 시간 정도면 한 바퀴를 충분히 돌아볼 수 있을 정도였고 오전에만 오픈하니 우리가 다 볼 때쯤엔 마무리하는 단계였다 거의 다 봤을 때쯤 먹구름이 가득하더니 결국 소나기가 또 왔다. 비를 잠시 피하면 금방 그칠 것 같아 비를 피했고 정말 금방 그쳤다.

 

 

 

 

점심은 지난번에 국물맛이 끝내줬던 keng wan hing으로 갔다. 아쉽게도 닭죽은 품절ㅠㅠ 일찍 와야 하나 보다 결국 완탕을 하나 먹고 역시 이 집은 국물이 끝내준다며 감탄을 하고는 동생 환전을 위해 위즈마로 향했다. 동생은 오늘 숙소를 옮기는데 조금 더 좋은 이마고몰 레지던스로 방이 2개라며 나에게 함께 묵기를 제안했다. 하지만 나는 내일 7시에 투어를 가야 해서 아쉽게도 안 되겠다고 거절했는데 동생이 같이 가겠다고 해서 결국 현지 여행사에 문의해서 투어 같이 예약하고 픽업 숙소를 변경하고 호스텔 가서 하루 잘 짐만 가지고 동생 숙소로 왔다.

 

 

 

동생 숙소는 방도 2개 화장실도 2개 넓은 거실 등 너무 좋았다 ㅎ 이마고몰에서 이것저것 구경도 하고 레지던스 수영장도 구경하고 돌아와 동생이 가져온 컵라면에 햇반을 말아먹으며 내가 외장하드에 담아온 예능을 보며 하루를 마무리했다. 내일은 투어를 가는데 날씨가 좋길 바란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